뉴스와 정보2013.05.20 09:56

한국관광공사 Logo

한국관광공사, ‘2013 서울-부산 자전거 투어’ 개막
  • - 5월24일부터 3일간 국내 최초 전국 자전거길 500km 종단
    - 한국관광공사-스탠다드차타드은행 협업으로 성사
(서울=뉴스와이어) 2013년 05월 15일 -- 한국관광공사(사장 이참)는 오는 5월 24일부터 26일까지 ‘2013 서울-부산 자전거투어’ 행사를 개최한다.

전국의 자전거 길이 연결된 이래 최초로 열리는 종단 투어가 될 이번 행사는 자전거 여행이 새로운 레포츠 문화로 급속히 부각되고 있는 가운데, 자전거 인프라를 활용, 저비용 국내여행으로 새로운 여가문화를 확산하고 국내관광 활성화를 촉진한다는 취지다.

‘희망의 두 바퀴로, 대한민국 자전거 여행’을 슬로건으로 하는 이 행사는 충주 수안보와 대구 달성보를 중간 기착지로 하여, 서울-부산간 약 500km의 길을 3일동안 자전거로 종주하는 것이다. 일별 종주 구간은 첫날인 24일은 하남시 조정경기장~충주 탄금대간 136km 구간, 25일에는 수안보온천~대구 달성보간 200km 구간, 3일째인 26일엔 대구 달성보~부산 화명생태공원 160km 구간이다. 참가자는 약 160명 규모이며, 해외에서 오는 자전거동호회 회원들과 국내 거주 외국인들도 참여한다.

참가는 총 8명으로 구성된 팀 단위로 이루어지며, 팀워크를 살려 전원이 코스를 완주하도록 하는 방식으로 진행된다. 참가자들은 대부분 국내 자전거동호회 회원들로 구성되고, 중국에서 방한하는 외국인 팀도 참가한다. 또한 첫날인 24일에는 주한 외국인 참가자 50명을 포함, 총 150명이 하남 미사리 조정경기장에서 여주군 이포보까지 약 50km 단거리 구간을 달리는 퍼레이드도 열린다.

한편, 안전한 행사 진행을 위해 주요 위험구간에 안전요원들이 배치되고, 지방 경찰청 협조로 구간별 교통통제 조치가 취해지며, 구급차 및 회수차량과 버스가 운영된다. 특히 한국관광공사는 한국수자원공사 등 유관기관 및 지자체들과 함께 사전에 면밀한 코스 점검을 통해 진입로, 터널, 교량 등에 안전 표지판을 설치하고, 위험구간을 최소화하는 데 주력하였다. 공사는 이번 행사를 통해 마련된 코스가 이후 동 행사를 국제적인 자전거 행사로 지속 발전시키기 위한 좋은 기반이 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. 또한 최종 종착지를 부산으로 설정함으로써 금년도 부울경(부산울산경남) 방문의 해 홍보 효과를 높이는 효과도 기대하고 있다.

아울러 이번 행사는 민간-공기업간 좋은 협업 사례로서도 돋보인다. 동 행사의 단독 후원사인 스탠다드차타드은행은 지난 해 ‘100일간의 아름다운 여정’이라는 주제로 부산에서 팔당까지 사회공헌 기금 마련 자전거 종주를 펼 쳤던 바가 있고, 올해 공사의 국내관광 활성화 노력에도 적극 동참한다는 취지로 이번 행사에 적극 참여하고 있다.

  • 언론 연락처
  • 한국관광공사
    관광문화팀
    김태식 팀장
    02-729-932

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
신고
Posted by Stick2r

댓글을 달아 주세요